정책네트워크 내일

정책 제안

  정치이념 > 정의롭고 자유로운 내일
Icon_profile 단어 정의 협의체의 필요 / 박현 [2014.11.10]
조회수 750
요즘 뉴스가 정말 많습니다. 하루에도 수많은 뉴스가 쏟아지다보니 사람들은 해당 뉴스가 어떤 정보를 제공하는지 확인하기 어렵습니다. 그리하여 대부분은 헤드라인만 보고 지나가는 경우도 많습니다.

그런데 문제는 언론계 및 정치인들이 작의적으로 단어를 정의하고 배포함으로서, 정보인식에 대한 혼란현상이 가중된다는데 있습니다.

예를 들어 최근에 논란되는 급식은 의무급식이 맞는데(유일하게 성남 이재명 시장만이 이 말을 쓰더군요), 무상급식이란 말을 언론뿐만 아니라 정치계에서도 사용하고 있습니다.

대한민국 헌법에 교육을 의무로 한다고 정의되어 있고, 이미 수십년전에 법리학자들에 의해 교육에 연관된 사항도 의무에 포함된다고 정의내려져 시 조례까지 만들어진 현실을 무시하고 말이죠.

기술에 표준화가 있다면, 정치인들의 단어에도 표준이 있어야 합니다.

따라서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여야 정치인과 시민단체가 함께하는 단어 정의 협의체가 필요합니다. 협의체는 단순히 단어에 대한 사전적 정의만 하는 것이 아니라, 각각의 정치적 사안에 대해 현실을 적확하게 볼 수 있는 단어를 제시하고 정치인은 이러한 단어를 사용함으로서, 해당 단어가 언론을 통해 전파될 수 있다면 국민들도 정보의 왜곡없이 문제를 바라볼 수 있게 되리라 생각합니다.

이러한 제안은 어떠신지요?
Icon_profile
  • Icon_profile
    PNT 2014.11.10 / 15:49:01

    박현님! 의견 주시어 감사합니다.
    언어학자 조지 레이코프는
    프레임을
    '특정한 언어와 연결되어 연상되는 사고의 체계'라고 정의하였듯이
    정치인들의 단어 사용에 숨은 프레임을 떠나서는 생각하기 어려울 것입니다.
    시민사회의 ‘단어 정의’ 활동 기대하겠습니다.

    Icon-comment-reply Icon_profile
    박현 2014.11.12 / 03:55:13

    정책네트워크에도 위키형식으로 단어를 정의할 수 있도록 만들어놓으면 좋겠어요.

  • Icon_profile
    Hyun-soo Kim 2014.11.11 / 10:54:19

    동감합니다.

    Icon-comment-reply Icon_profile
    PNT 2014.11.14 / 09:31:30

    죄송하게도 아직은 홈페이지 추가 개발 계획이 잡혀 있지는 않은데요... 추가 개발 때 회원님들의 여러 의견들을 반영토록 하겠습니다.